과거 영광에 도전하는 스웨덴 탁구의 대 약진.[2020 바르샤바 유럽탁구선수권]
작성자 이옥수(빠빠빠)
등록일2021-06-27 08:12:05
조회162
1
추천하기 스크랩 신고하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해 주세요.

2020년 바르샤바(Warsaw) 유럽탁구선수권대회 남자 개인단식 8강 진출자들이 모두 정해졌습니다. 역시, 이번 대회 8강 진출자들 중에 가장 눈에 띄는 선수들은 스웨덴 선수들입니다. 스웨덴은 2019년 부다페스트(Budapest) 세계탁구선수권대회 은메달리스트 마티아스 팔크(Mattias Falck)를 필두로 욘 페르손(Jon Persson), 안톤 칼베르그(Anton Kallberg/셀르베리) 총 3명이 8강에 올랐습니다.

 

16강에 총 5명이 올랐지만, 기대를 모았던 크리스티안 카를손(Kristian Karlsson)은 2번 시드 독일 디미트리 옵차로프(Dimitirj Ovtcharov)에 2-4(5-11, 11-9, 11-4, 9-11, 11-4, 11-6), 트룰스 모레가르드(Truls Moregard/뫼르고드)는 포르투갈 에이스 마르코스 프레이타스(Marcos Freitas)에 2-4(11-2, 11-7, 6-11, 11-7, 8-11, 11-8)로 패했습니다. 여기에 8강에서 마티아스 팔크, 욘 페르손이 맞대결할 예정이라, 4강까지는 무조건 1명이 오르게 됩니다. 3년 전, 스페인 알리칸트(Alicante) 대회에서 8강 진출자가 크리스티안 카를손 단 한 명뿐이고, 에이스 마티아스 팔크가 64강에서 탈락했던 것과 비교하면 대단히 큰 약진을 한 셈입니다.

 

이미 잘 알려진 대로, 스웨덴은 과거 유럽을 넘어 세계 남자 탁구를 이끌었던 국가입니다. 하지만, 주전 선수들의 은퇴이후, 팀 전력 약화로 유럽에서조차 경쟁 국가에 밀리고 말았습니다. 남자 개인단식은 2000년 독일 브레멘(Bremen) 대회에서 페트르 카를손(Peter Karlsson)의 마지막 우승 이후, 벌써 21년 째 우승을 하지 못했습니다. 스웨덴은 여전히 독일을 제치고 역대 남자 단체전 최다 우승국(14회)으로 남아있지만, 모두 과거의 영예일 뿐입니다. 물론, 이번에도 독일의 티모 볼(Timo Boll), 디미트리 옵차로프 등이 버티고 있는 상황에서 우승을 낙관하기 힘듭니다. 하지만, 에이스로 확실히 자리잡은 마티아스 팔크, 2020/2021 독일 탁구 분데스리가(TTBL) 랭킹 1위 안톤 칼베르그, 2019년 스웨덴 챔피언 트룰스 모레가르드 등과 같은 영건들의 큰 성장을 바탕으로 다시 유럽 챔피언에 도전하고 있습니다.

 

(2020년 바르샤바 유럽탁구선수권대회 남자 개인단식 16강전 디미트리 옵차로프 VS 크리스티안 카를손)

(출처 : 유튜브)

 

스웨덴 다음으로 독일이 2명(티모 볼, 디미트리 옵차로프), 루마니아 1명(오비디우 이오네스쿠), 포르투갈 1명(마르코스 프레이타스), 체코 1명(루보미르 얀차리크)이 각각 8강에 올랐습니다. 독일 역시 스웨덴과 마찬가지로 16강에 5명의 선수가 올랐지만, 3명(루벤 필루스, 베네딕트 두다, 파트릭 프란치스카)은 16강에서 패하고, 티모 볼, 디미트리 옵차로프만이 8강에 올랐습니다.

 

 

21년 만의 우승 도전

 

a48a8c9ff9319e1cd3c8d3bd0833cdf5320c7a6c.jpg

(출처 : 플릭커닷컴)

 

d5dec41ceaba04dfadbe365a3017a7c0993c985f.jpg

(2020 바르샤바 유럽선수권 남자 개인단식 16강전 결과)

 

(2020 바르샤바 유럽탁구선수권대회 남자 개인단식 32강전 마티아스 팔크 VS 압둘라 이겐레르)

(출처 : 유튜브)

 

스웨덴 에이스 마티아스 팔크는 2019년 부다페스트 세계 대회 남자 개인단식 은메달을 목에 걸었습니다. 당시, 마티아스 팔크의 결승 진출은 1997년 맨체스터(Manchester) 대회 얀-오베 발트너(Jan-Ove Waldner) 결승 진출 이후, 무려 22년 만의 결승 진출이었습니다. 이번에 마티아스 팔크는 21년 만의 유럽선수권 남자 개인단식 우승에 도전합니다.

 

마티아스 팔크는 32강 터키 압둘라 이겐레르(Abdullah Yigenler), 16강 루마니아 후노르 쇠츠를 차례로 꺾고 8강에 올랐습니다. 이제, 8강에서 대표 팀 동료 욘 페르손을 상대로 4강 진출을 다툽니다. 욘 페르손은 16강에서 오스트리아 로베르트 가르도스(Robert Gardos)를 4-1(6-11, 11-7, 11-4, 11-8, 11-6)로 꺾었습니다.

 

이번 시즌 독일 분데스리가 랭킹 1위 안톤 칼베르그는 8강에서 티모 볼을 상대로 4강 진출을 다툽니다. 두 선수는 현재 뒤셀도르프에서 함께 뛰고 있는 선수들인만큼 두 선수 모두 힘든 경기가 예상됩니다. 여기서, 만약, 안톤 칼베르그가 이긴다면, 4강전 역시 스웨덴 선수들 간의 맞대결이 성사됩니다.

 

 

 

(출처 : 빠빠빠 탁구클럽)

등록된 총 댓글 수 0